로고

한무총 창립총회는?

편집부 | 기사입력 2022/04/23 [01:32]

한무총 창립총회는?

편집부 | 입력 : 2022/04/23 [01:32]

▲ 현, 한국무예총연합회 창립맴버

 

 
 2003년 9월 16일 충북 충주시청 대회의실에서는 사단법인 한국무술총연합회 창립총회를 개최하였다.  

국내 무예단체간 화합을 다지고 상호교류를 촉진하기 위해 한국무술총연합회(현, 한국무예총연합회)를 조직한 것이다. 

연합회는 정관에서 각 무술단체간 교류와 화합을 바탕으로 국내 무술의 발전을 도모하고 건전한 심신수련을 통해 국민건강과 사회안정에 이바지하겠다는 취지를 밝혔다.

연합회에 가입한 무술단체는 대한 합기도협회를 비롯, 대한 종합무술 격투기협회, 한국 검예도협회, 대한 우슈협회, 한국 해동검도회, 대한유술협회, 세계정선도협회, 대한국자랑협회, 세계해동검도회, 대한 화랑도법협회, 세계뫄한뭐루무학회, 한국전통택견회, 세계원화도연맹, 국제 공권도협회 등 14개이다.

 

총회에 앞서 이시종 충주시장을 회장에 추대하고 격투기협회 김귀진 총재를 상임이사로, 우슈협회 김영준 회장을 사무총장으로 각각 선출했다.

 

[한무총 바로알기]

 

국내에서 '한무총'으로 불리는 한국무예총연합회는 과거 명칭이 한국무술총연합회다. 한국무술총연합회가 전통무예진흥법에 의거 한국무예총연합회로 개명하자, 2020년 이 단체에서 이탈한 단체들이 '한국무술총연합회'라는 명칭을 사용해 서울 강동구에 설립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전통무예진흥법 개정 절실, 정부의 정책개선 시급 알려
1/25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무예진흥세미나 개최된다 / 김찬호 전문기자
WMC, 국제무예산업페어 개최한다 / 강상호 전문기자
문체부, 스포츠클럽제도 시행한다 / 이상빈 전문기자
유도 홍백대+주짓수 블랙벨트 국내 최초로 나왔다 / 편집부
세계무술박물관, 특별전 개최 / 이상빈 전문기자
수원시립공연단, 호위무사 공연 올린다 / 김덕현 기자
미국땅 밟은 조선대 태권도 시범단 / 김찬호 전무기자
무예사업 중단, 공개토론회가 필요하다 / [사설]
박주희 WMC위원, 국제스포츠실무기본서 출판 / 김찬호 전문기자
전국의 무예인들이 충주로 모인다 / 강상호 기자
광고
무예계 많이 본 기사
광고